-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남이 사기를 치고 있다는 것을 알더라도 입밖에 내지 마라-*

2007-04-30 12:50:19, Hit : 1062

작성자 : 할렐/

남이 나에게 속임수를 쓰고, 또 모욕을 할 때,
화나지 않는 사람이 있겠는가마는,
그것은 어디까지나
그 사람과 자신을 대등한 입장에 놓고 생각하기 때문이 아닐까...^^

거짓말로 얼버무리고
다시 그 거짓말을 덮어 나가기 위해
더 큰 거짓말을 하는 자를 볼 때,
밉다기보다 불쌍하다는 생각이 든다...

그런 수준의 사람과 맞서는 것은
자신에게 해害는 있을지언정 득得은 없는 법이다...

또 남을 멸시하는 자는
자기 자신만을 잘난 줄 알 뿐
남의 장점은 볼 줄 모르는 사람이다...

이런 사람은 결국 고립되고 말 것이다...
알고 보면 딱하고 불쌍한 사람이 아닐 수 없은즉,
그런 사람과 맞서는 것 역시
어리석은 소치가 아니겠는가...^^
                                   <채근담(菜根譚)>





282
  .....거짓말쟁이는 진심을 보여 주어 감동시켜라..... 
 할렐/
1045 2007-05-30
281
  ***돈 쓰기 전에... 
 할렐/
1240 2007-05-13
280
  ..^^두려워하지 않는 삶^^- 
 할렐/
1044 2007-05-07
279
  .....따지지 않는 믿음..... 
 할렐/
1040 2007-05-05
  *-남이 사기를 치고 있다는 것을 알더라도 입밖에 내지 마라-* 
 할렐/
1062 2007-04-30
277
  **은혜를 베풀려거든..** 
 할렐/
960 2007-04-25
276
  .....물은 파도만 일지 않는다면 조용하다..... 
 할렐/
967 2007-04-24
275
  ! 돈이 나오냐, 밥이 나오냐 ! 
 할렐/
1082 2007-04-20
274
  *)))))))여호수아의 유언(((((((* 
 할렐/
962 2007-04-19
273
  ++ 까치가 집 짓는 날 ++ 
 할렐/
1045 2007-04-19
272
  *- "나" 그리고 "말" -* 
 할렐/
1058 2007-04-19
271
  ^___더렵혀지지 않으면 청백한 사람이다___^ 
 할렐/
943 2007-04-17
270
  -*-가장 깊은 원망의 자리에서-*- 
 할렐/
945 2007-04-15
269
  **_그저 살자구요 _** 
 할렐/
956 2007-04-12
268
  ^*^ 다 된 밥에 재 ^*^ 
 할렐/
1046 2007-04-11
267
  ♥ 만남의 의미 ♥ 
 할렐/
1204 2007-04-09
266
  -<인생이 소풍이였다면..>- 
 할렐/
1090 2007-04-09
265
  **보여지는 것을 넘어서** 
 할렐/
1016 2007-04-08
264
  *-십이 년의 세월-* 
 할렐/
1040 2007-04-05
263
  -얼굴 표정이 마음입니다..- 
 할렐/
1032 2007-04-04

[1] 2 [3][4][5][6][7][8][9][10]..[16]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