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김 광태 목사님의 편지 중에서

2011-02-09 12:56:12, Hit : 960

작성자 : 윤 정
명절에 한 프로그램을 보게 되었습니다.

40여년을 우정을 나누며 함게 한 사람들의 모습을 보면서 그들에게 주어진 달란트가 있지만

맞지 않을 것 같은 그들에게 공통점이라는 하나로 오랜세월을 함께 해오고

서로에 대한 애증 같은 우정을 보면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나에겐 저런 친구들이 있는가?

먼길 마다 하지 않고 달려와주고

시간을 내어서 함게 하고

서로가 티격태격하면서 묻어 나는 깊은 배려들을....



그리곤 말씀을 묵상하면서

하나님과의 관계를 깊이 생각해봅니다.

얼마나 깊은 마음을 나누고 살아가고 있는지...



다시금 다짐해 봅니다.

주님이라는 공통점으로 함게 할 수 있는 친구들을...

만나고 함게 하기를....



지난 한해는 놀라운 은혜가 있었습니다.

그리곤 새해를 선물로 주신 그분의 사랑은 말로 표현 하기가 ,,,,

날마나 보너스로 받는 삶이기에

그저 주어지는 아침에 눈을 뜨고 움직일 수 있음에

함게 하는 가족들이 친구들이

마음을 주고 받을 수 있는 사람들이 있음으로 감사하며

조용히 무릎을 조아릴 때가 신선하고 아름답습니다...





비어진 들녘이 되어지면 새로운 씨앗을 뿌릴 수 있는 것처럼

나의 영과 마음에 아버지가 마음껏 그림을 그리시고

파종을 하시기 위해 갈아 엎고 파종하도록

오늘도 기다려 봅니다....





금년에는 해야 할 것도 감당해야 할 것도

주어지는 환경과 매일의 생활에 욕심이 아닌 감사함으로

감당하기 원해 마음을 모음니다.





  김 광태 목사님의 편지 중에서 
 윤 정
960 2011-02-09
281
  김선자 권사 한국 연락처 031-573-1911   3
 윤석3
1168 2008-08-15
280
  김선자 권사 한국 핸펀 010-6665-0429   4
 윤석3
1238 2008-08-27
279
  김영복,원정선 집사님 가정에 주님의 사랑이... 
 김영2
1262 2008-09-14
278
  깨어 기도하는 지혜   1
 이연3
1055 2007-03-10
277
     1
 안경7
1155 2008-09-21
276
  너무 멋진 우리 교회 그리구 성도님들!....   1
 paul
1146 2007-03-14
275
  너무나 슬픈 이야기...그러나 천사 같이 살다간 그분.. 
 심 재
802 2012-11-20
274
  늘 주님안에서 행복하세요(정화영집사/김정희자매) 
 김영2
1183 2009-01-22
273
  답안지   2
 안경7
1097 2008-09-19
272
  드뎌 주소록 정리했습니다..가족별루 구분했구요.. 보시구 수정할 사항체크   2
 윤석3
1422 2007-05-14
271
  드뎌드뎌..   2
 토마5
1516 2007-03-02
270
  따뜻한 정을 나누는 풍요롭고 행복한 한가위 되세요.. 
 김영2
1205 2008-09-12
269
  마음이 행복합니다. 정현 집사님때문에.   2
 이영1
1060 2007-03-06
268
  메리 크리스마스   3
 김영2
841 2011-12-22
267
  명장성 목사님께서 D-12 연수차 한국으로 떠나셨습니다.   1
 윤재3
1247 2007-09-10
266
  몸이 아파 침을 맞아 교회를 자주 빠집니다. 
 심 재
737 2012-09-03
265
  몽실 이태경 선생님, 학업은 잘 진행 되시는지요?   1
 윤재3
1088 2007-08-29
264
  무전 여행/ 유전 여행 
 심 재
844 2012-10-09
263
  물품 수거..^^   3
 곰소
1187 2007-03-08

[1] 2 [3][4][5][6][7][8][9][10]..[16]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