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Warning: getimagesize(data/free01/기도하는_마젤라.jpg) [function.getimagesiz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hosting_users/psso/www/zb/skin/domi_bbs_t/view.php on line 23

 손가락 기도

2011-02-13 00:53:08, Hit : 1227

작성자 : 김영2
- File #1 : 기도하는_마젤라.jpg(0 Byte), Download : 7

손가락 기도

"엄마, 기도는 어떻게 해요?"
라고 꼬마가 묻자 지혜로운 엄마는 다섯 손가락을 보여부며
"기도는 이렇게 손가락을 꼽으면서 하는것"이라고 가르쳐 주었다.

1. 엄지손가락 : 심장에서 가장 가까운 손가락.
    자신을 포함해 가까운 사람들을 위한 기도, 가족, 친구, 이웃등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해
    뜨거운 심장으로 드리는 기도

2. 집게 손가락: 무엇을 가리킬때 쓰는 손가락.
   미래의 올바른 방향을 위해 기도.
   주일학교 교사나 성직자, 경찰관, 법조인 그리고 어린이들을 가르치는 선생님같은 사람들을 위한 기도

3. 가운뎃 손가락 : 가장 긴 손가락
     높은 지위에 있는 사람들을 위한 기도.
     정치인이나 경제인들을 위해서 하는 기도, 나라를 지키는 사람들이나 지도자,
     어른과 윗사람들을 위한 기도.

4. 약 손가락 : 가장 힘이 없는 손가락
    힘을 잃고 슬퍼하는 사람들을 위한 기도.
    병들거나 슬픈 일, 환란, 고통 받는 자들을위한 기도

5. 마지막 손가락 : 가장 작은 손가락.
    가난한 자, 약한자, 소외된 사람들, 고아, 과부, 장애인, 불우 노인들을 위한 기도
    기아나 전쟁에 고통당하는 지구촌 약자들을 위한 기도..................출처 겨자씨...............






262
  ***돈 쓰기 전에... 
 할렐/
1238 2007-05-13
261
  우리교회 새 명칭을 확정 되게 하신것 주님께 감사드립니다.   2
 윤재3
1237 2007-09-10
260
  국민배우 최진실을 추모하며.... 
 박기3
1235 2008-11-24
259
  김영복,원정선 집사님 가정에 주님의 사랑이... 
 김영2
1235 2008-09-14
258
  위십팀과 정해임 선교사 
 김영2
1234 2011-01-13
257
  [기독만화] 믿음의 힘/치명타   2
 몽실5
1232 2007-03-05
256
  홈페이지 오픈을 축하 합니다.   6
 심 재
1231 2007-03-04
  손가락 기도 
 김영2
1227 2011-02-13
254
  2008년 여름성경학교 치앙마이를 다녀와서 ---   5
 김영2
1226 2008-08-21
253
  ^^ ㅋㅅㅋㅅ   1
 양진1
1225 2007-03-06
252
  안녕하세요.. 윤석진 집사입니다.   1
 윤석3
1224 2007-11-25
251
  명장성 목사님께서 D-12 연수차 한국으로 떠나셨습니다.   1
 윤재3
1224 2007-09-10
250
  아들의 기도 
 김영2
1223 2008-08-30
249
  김선자 권사 한국 핸펀 010-6665-0429   4
 윤석3
1216 2008-08-27
248
  사랑의 동전모으기:구제.장학헌금 저금통 
 김영2
1215 2009-01-22
247
  살면서 놓치고 싶지 않은 사람 
 김영2
1214 2009-01-24
246
  생활의 지혜..   1
 심 재
1214 2008-09-01
245
  5월 교회 행사 
 윤석3
1213 2007-05-08
244
  부활절 단체용 달걀만들기 재료소개드립니다 
 만지.
1210 2008-02-18
243
  신삼식 권사님, 주님의 은혜로 건강이 많이 좋아지셨습니다.   1
 윤재3
1209 2007-09-06

[1][2] 3 [4][5][6][7][8][9][10]..[16]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