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무책임한 아저씨..-

2007-03-08 14:48:05, Hit : 1051

작성자 : 할렐/
어느 사우사에서 여럿이 옷을 갈아입고 있었습니다..
갑자기 휴대폰이 쩌렁쩌렁 울렸습니다..

한 아저씨가 전화를 받았읍니다..
요즘은 전화 성능이 좋아서 옆사람까지 말이 다 들립니다..

아이 하나 "아빠! 나 MP3산다"
아       빠 "응, 그래"

아이 둘 "게임기도 산다?"
아    빠 "그래, 그래"

아이 셋 "DMB(휴대폰)도 사주라"
아    빠 "물론 사주지"

옆에서 듣고있던 많은 아저씨들..
"우 아하!!! " 대단한 아버지! 하고 놀랍고 부러운 찬사!...

이윽고,
이 아저씨 하시는 말쌈쌈...

"이 휴대폰 주인이 누구슈?".
.
.
무엇을 배울까요?
"우상"은 "무책임한 사람"과도 같습니다..

하나님게서는,
온전한 믿음과 기도와 간구를 기다리십니다..

주실 것을 늘 바라시고, 책임져 주시려고 기다리십니다..

주 여호와 하나님께서는 빈틈이 없으시고
무에서 유를 창조하시는 분이십니다..^^




262
  ♥ 가슴으로 느껴라 ♥ 
 할렐/
1040 2007-03-31
261
  -당신에게 힘이 되는 글..- 
 할렐/
938 2007-03-30
260
  -3세 전에..- 
 할렐/
1091 2007-03-08
  -무책임한 아저씨..- 
 할렐/
1051 2007-03-08
258
  -시험 안보고도 되는 것 두가지..^^- 
 할렐/
1174 2007-03-05
257
    [re] 애들아! 2007년대 잘 지내자!!^^ 
 할렐/
1036 2007-03-05
256
  -항상 덩실덩실..-   1
 할렐/
1050 2007-03-05
255
  드뎌드뎌..   2
 토마5
1508 2007-03-02
254
  2012년 성가대   2
 진웅1
920 2012-01-04
253
  교회 명칭 관련해서요~   2
 이태,
1031 2007-09-01
252
  잘 도착했습니다.   1
 이정1
1107 2007-08-17
251
  세 나무 이야기 
 이영1
1136 2007-03-08
250
  거위가 뭐예요?   1
 이영1
1035 2007-03-08
249
  마음이 행복합니다. 정현 집사님때문에.   2
 이영1
1040 2007-03-06
248
  할렐루야! 우리교회 홧팅^__^   3
 이영1
1173 2007-03-03
247
  깨어 기도하는 지혜   1
 이연3
1037 2007-03-10
246
  우리는 누구를 위하여 주님의 자녀가 되었나요? 
 이 연
1183 2007-03-26
245
  사랑해요   3
 이 연
1166 2007-03-04
244
  윷놀이 우승자들 
 윤재3
1172 2007-09-26
243
  07.9.23. 주일 예배후 추석명절 윷놀이   1
 윤재3
1238 2007-09-26

[1][2] 3 [4][5][6][7][8][9][10]..[16]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