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 가슴으로 느껴라 ♥

2007-03-31 11:45:17, Hit : 1041

작성자 : 할렐/
                       글 / 헬렌 캘러

태양을 바라보고 살아라.
그대의 그림자를 못 보리라.

고개를 숙이지 말라.
머리를 언제나 높이 두라.
세상을 똑바로 정면으로 바라보라.

나는 눈과 귀와 혀를 빼앗겼지만
내 영혼을 잃지 않았기에
그 모든 것을 가진 것이나 마찬가지이다.

고통의 뒷맛이 없으면 진정한 쾌락은 거의 없다.
불구자라 할지라도 노력하면 된다.
아름다움은 내부의 생명으로부터 나오는 빛이다.

그대가 정말 불행할 때
세상에서 그대가 해야 할 일이 있다는 것을 믿어라.
그대가 다른 사람의 고통을 덜어줄 수 있는 한
삶은 헛되지 않으리라.

세상에서 가장 아름답고 소중한 것은
보이거나 만져지지 않는다.
단지 가슴으로만 느낄 수 있다.

            2007. 03 31

          3월의 마지막날







  ♥ 가슴으로 느껴라 ♥ 
 할렐/
1041 2007-03-31
261
  -당신에게 힘이 되는 글..- 
 할렐/
939 2007-03-30
260
  -3세 전에..- 
 할렐/
1094 2007-03-08
259
  -무책임한 아저씨..- 
 할렐/
1053 2007-03-08
258
  -시험 안보고도 되는 것 두가지..^^- 
 할렐/
1175 2007-03-05
257
    [re] 애들아! 2007년대 잘 지내자!!^^ 
 할렐/
1038 2007-03-05
256
  -항상 덩실덩실..-   1
 할렐/
1051 2007-03-05
255
  드뎌드뎌..   2
 토마5
1508 2007-03-02
254
  2012년 성가대   2
 진웅1
923 2012-01-04
253
  교회 명칭 관련해서요~   2
 이태,
1032 2007-09-01
252
  잘 도착했습니다.   1
 이정1
1108 2007-08-17
251
  세 나무 이야기 
 이영1
1139 2007-03-08
250
  거위가 뭐예요?   1
 이영1
1036 2007-03-08
249
  마음이 행복합니다. 정현 집사님때문에.   2
 이영1
1041 2007-03-06
248
  할렐루야! 우리교회 홧팅^__^   3
 이영1
1173 2007-03-03
247
  깨어 기도하는 지혜   1
 이연3
1037 2007-03-10
246
  우리는 누구를 위하여 주님의 자녀가 되었나요? 
 이 연
1184 2007-03-26
245
  사랑해요   3
 이 연
1169 2007-03-04
244
  윷놀이 우승자들 
 윤재3
1174 2007-09-26
243
  07.9.23. 주일 예배후 추석명절 윷놀이   1
 윤재3
1239 2007-09-26

[1][2] 3 [4][5][6][7][8][9][10]..[16]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