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재미없는 거지?

2008-09-19 09:32:50, Hit : 1197

작성자 : 박기3
  

경제가 어렵다보니 별별 거지들이 많길래 여기에 집합 시켰습니다.

밥 먹은후에만 나타난다 → 설거지
항상 폭행만 당한다 → 맞는 거지
언제나 고개만 끄덕인다 → 그런 거지
많이 먹고 복 받는다 → 배부른 거지
무엇인가 열심히 한다 → 하는 거지
타의 모범이 된다 → 바람직한 거지
약간 쑥스럽게 생각 한다 → 미안한 거지
무지 무지 섹시하다 → 야한 거지

또 다른 거지 찾아 볼까요? ^(^,,
답글 많이 달아주면 → 행복한 거지.
답글 안 달고 튀면   → 야박한 거지
답글 읽고 안 웃으면   → 나 삐질 거지.
이래도 답글을 안달고 → 그냥 갈 거지.




안경7
ㅋㅋㅋ 웃으면 되는 거지~^0^ 2008-09-19
12:21:55

수정  
명장1
답글 안달고 가면 집사님 삐질 거지? ㅎㅎㅎ
웃고 갑니다
2008-09-19
13:30:45

수정  
김영2
저도 그냥 웃고만 가면 되는 거지^^^용. ㅋㅋㅋㅋ 2008-09-19
17:18:07

수정  
Paul Yun
저기여.... 쩔 때 밥 묵구는 일지 마세여!!!! 만약 밥 묵구 일었다간 ㅋㅋ.. ^_^ "배꼽 빠지는 거지^^"..... 윤 목삽다. ㅎㅎ 2008-09-20
20:17:09

수정  
박기3
댓글이 더 우스운 거지^^ 2008-09-26
09:45:30

수정  


242
  감사합니다... 
 안경7
1214 2007-04-06
241
  교적부용 사진 올려주세요.. 갤러리에..   2
 윤석3
1213 2007-05-15
240
  할렐루야! 주님의 형제로써 문안 드립니다.   1
 윤재3
1207 2007-08-29
239
  ♥ 만남의 의미 ♥ 
 할렐/
1206 2007-04-09
238
  2009년 신임 권사 축하합니다 
 김영2
1202 2008-12-30
  재미없는 거지?   5
 박기3
1197 2008-09-19
236
  기숙사를 떠나면서...으헤헤   2
 김예2
1197 2007-06-16
235
  따뜻한 정을 나누는 풍요롭고 행복한 한가위 되세요.. 
 김영2
1195 2008-09-12
234
  우리는 누구를 위하여 주님의 자녀가 되었나요? 
 이 연
1194 2007-03-26
233
  친구를 배려하는 마음이 있습니까?ㅋㅋ   2
 안경7
1193 2008-10-02
232
  좋은 생각... 
 심 재
1193 2008-07-21
231
  찾아오시는 길에 아무것도 뜨지 않는데요? 1111 숫자만 ㅠㅠ   1
 김집1
1193 2007-05-10
230
  윷놀이 우승자들 
 윤재3
1189 2007-09-26
229
  -시험 안보고도 되는 것 두가지..^^- 
 할렐/
1185 2007-03-05
228
  할렐루야! 우리교회 홧팅^__^   3
 이영1
1184 2007-03-03
227
  바보남편   4
 안경7
1183 2008-09-29
226
  사랑해요   3
 이 연
1176 2007-03-04
225
  윤인우군! 힘내시게! 
 윤재3
1175 2007-08-29
224
  5월 11일 금향로 기도회있습니다... 
 윤석3
1174 2007-05-10
223
  물품 수거..^^   3
 곰소
1172 2007-03-08

[1][2][3] 4 [5][6][7][8][9][10]..[16]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