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Warning: getimagesize(data/free01/가을_감나무.jpg) [function.getimagesiz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hosting_users/psso/www/zb/skin/domi_bbs_t/view.php on line 23

 탐스런 감을 한 잎.....행복해지기 위해 마음에 새긴 말

2008-09-12 18:16:01, Hit : 1452

작성자 : 김영2
- File #1 : 가을_감나무.jpg(0 Byte), Download : 48

행복하기 위해 마음에 새긴 말



감사하자.
생명을 주신 분께 항상 감사하자.
함께 해주는 사람들에게 감사하자.
나를 나되게 하는 모든 사람과 우주만물에게 감사하자.
(나를 깍기도 하고 세우기도 하는 모든 사람들)

사랑하자.
산다는 것은 사랑하는 것이다.
어떠한 경우라도 사랑하자.
비난하지 않는 것도 사랑하는 것이다.
그냥 받아드리는 것도 사랑하는 것이다.
나를 소중히 여기고 사랑하자.
이웃을 소중히 여기고 사랑하자.

바로 시작하자.
머리속에 있는 것은 인생이 아니다. 아직 삶이 아니다.
몸으로 행하는 것이 완전한 삶이다.
열심히 일하자.

기대하자.
가장 좋은 모습, 행복한 순간을 기대하자.
겉모습에 속지 말자.
아무리 나쁜 사람도, 아무리 보잘 것 없는 사람도
그 속엔 상상치 못할 귀한 보화가 들어 있음을 믿자.
좋은 사람, 좋은 순간, 좋은 모습을 기대하자.
아름다운 분위기를 마음에 그리자.

영원을 사모하자.
영원, 생명, 진실은 아직 손에 잡히지 않지만
우리 사람을 위해 준비한 창조주의 선물이다.
사람인 나에게 예비된 그 선물을 사모하자.

행복해지자.
좋은 마음에서 좋은 삶이 나온다.
나도 행복해지고 다른 이도 행복하게 만들자.





182
  주님사랑 안에서 드디어 두 교회가 하나가 되었습니다.   1
 윤재3
1284 2007-08-27
181
  주일과 일요일 어떤것이 옳은가 ? 
 심 재
1430 2008-10-08
180
  주일학교 야외학습   1
 윤 정
1060 2011-01-03
179
  죽음마저 거부한 슬픈 사랑의 이야기.... 그리고 영혼... 
 심 재
952 2011-09-18
178
  지원네 만나고 소식전합니다 
 할렐/
1120 2007-07-28
177
  지원넵니다!!!!!!!!!!!!!!!   1
 김민3
1063 2007-07-09
176
  찾아오시는 길에 아무것도 뜨지 않는데요? 1111 숫자만 ㅠㅠ   1
 김집1
1198 2007-05-10
175
  추석맞이 웇놀이 대회가 있었습니다. 
 김영2
1290 2008-09-15
174
  충청도 사투리   2
 안경7
1042 2008-10-31
173
  친구를 배려하는 마음이 있습니까?ㅋㅋ   2
 안경7
1207 2008-10-02
172
  크리스천의 활기찬 인생을 위한 10가지 
 김영2
1179 2008-08-23
  탐스런 감을 한 잎.....행복해지기 위해 마음에 새긴 말 
 김영2
1452 2008-09-12
170
  태국 큰빛교회 홈페이지가 넘넘 이뻐요...   1
 박미,
1416 2007-09-14
169
  필래요, 부르사네 입니다^^   4
 김수2
1107 2008-10-31
168
  한국사람..............노아홍수   4
 박기3
1554 2008-09-26
167
  한국의 하얀 눈 소식...   2
 김영2
1333 2008-12-05
166
  할렐루야! 우리교회 홧팅^__^   3
 이영1
1198 2007-03-03
165
  할렐루야! 주님의 형제로써 문안 드립니다.   1
 윤재3
1216 2007-08-29
164
  홈페이지 오픈을 축하 합니다.   6
 심 재
1244 2007-03-04
163
  ♥ 가슴으로 느껴라 ♥ 
 할렐/
1060 2007-03-31

[1][2][3][4][5][6] 7 [8][9][10]..[16]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