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 까치가 집 짓는 날 ++

2007-04-19 12:34:52, Hit : 1052

작성자 : 할렐/
조용한.......

농촌에 있는 은행나무 꼭대기에
어느 날 까치 한 쌍이 집을짓기 시작했습니다..

그 날은 비바람이 세차게 부는 날이었습니다..

나뭇가지가 세차게 흔들렸지만
까치 두 마리는 힘을 다하여
은행나뭇가지 사이에
다른 나뭇가지들을 물어 와서는 차근차근
엮어나갔습니다..

다음 날은 바람이 멈추고 맑게 개었습니다..
나뭇가지도 흔들리지 않고 잠잠했습니다..

그런데
까치는 일하기 쉬울 것 같은 그 날,
작업을 중단하고 쉬기만 합니다..

며칠 후 바람이 다시 불자,
까치는 다시 집을 짓기 시작했습니다..

까치는 강한 바람 속에서 지은 집이 튼튼하다는 것을
알고 있었던 것입니다..^^

;;;;;;;믿음을 키워주는 이야기;;;;;;;




162
  교회 명칭 관련해서요~   2
 이태,
1062 2007-09-01
161
  주일학교 야외학습   1
 윤 정
1061 2011-01-03
160
  ^*^ 다 된 밥에 재 ^*^ 
 할렐/
1061 2007-04-11
159
  ♥ 가슴으로 느껴라 ♥ 
 할렐/
1060 2007-03-31
158
  [진짜 부자]   1
 심 재
1059 2008-11-25
157
  마음이 행복합니다. 정현 집사님때문에.   2
 이영1
1059 2007-03-06
156
  우리교회 홈페이지를 아름답게 오픈해주신것 주님께 감사드립니다.   5
 윤재3
1058 2007-03-07
155
  *.....기도하는 삶.....* 
 할렐/
1057 2007-06-14
154
  .....거짓말쟁이는 진심을 보여 주어 감동시켜라..... 
 할렐/
1056 2007-05-30
153
  ..^^두려워하지 않는 삶^^- 
 할렐/
1056 2007-05-07
152
  거위가 뭐예요?   1
 이영1
1055 2007-03-08
151
  .....따지지 않는 믿음..... 
 할렐/
1054 2007-05-05
150
  깨어 기도하는 지혜   1
 이연3
1054 2007-03-10
  ++ 까치가 집 짓는 날 ++ 
 할렐/
1052 2007-04-19
148
  *-십이 년의 세월-* 
 할렐/
1048 2007-04-05
147
  -얼굴 표정이 마음입니다..- 
 할렐/
1048 2007-04-04
146
  +++게으름의 독+++ 
 할렐/
1047 2007-06-20
145
  잊지 않고 기도해 주시고 계실 노 목사님! 
 윤목1
1046 2007-07-01
144
  미운 사람이 한 사람도 없는 사람?   2
 명장1
1045 2008-09-16
143
  충청도 사투리   2
 안경7
1042 2008-10-31

[1][2][3][4][5][6][7] 8 [9][10]..[16]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