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가장 깊은 원망의 자리에서-*-

2007-04-15 21:43:41, Hit : 954

작성자 : 할렐/
"내가 하늘에 올라갈지라도 거기 계시며,
스올에 내 자리를 펼지라도 거기 계시니이다..
내가 새벽 날개를 치며 바다 끝에 가서 거주할지라도,
거기서도 주의 손이 나를 인도하시며,
주의 오른손이 나를 붙드시리이다 (시편 139:8-10)
.
.

통상 다윗으로 알려진 이 시의 저자는
자신의 삶과 결부되어 있는 하나님을 이렇게 멋들어지게 고백합니다..

* 하늘에도: 인생 최고의 시간이었습니다,
                 일이 잘 풀리고 어려움이 없던 시절, 그곳에서 주님이 함께 하셨습니다..

* 스올에: 가장 고통스럽고 절망에 쓰러져있을 그때, 지옥같이 힘들었던 그때에,
              주님은 그곳에 함께 계셨습니다..

* 새벽날개 치며: 수평선 넘어 해가 떠오르는 장광이 바로 새벽 날개입니다..
                        다윗은 하나님이라는 존재가 너무 밉고 싫어
                        도망치고 싶었던 모양입니다..
                        빛의 속도로 말입니다..

그런데 거기에서도 주님 손이 인도하셨고,
주님의 의로운 오른손으로 다시 일으켜 세워주셨습니다..

우리 삶의 곳곳에서 "주님을 만날 수 있음" 을 고백합니다..
<동산편지>

 



  
    



  




  
  
  




142
  -항상 덩실덩실..-   1
 할렐/
1078 2007-03-05
141
  -<인생이 소풍이였다면..>- 
 할렐/
1098 2007-04-09
  -*-가장 깊은 원망의 자리에서-*- 
 할렐/
954 2007-04-15
139
  -----사랑----- 
 할렐/
1028 2007-06-30
138
  -3세 전에..- 
 할렐/
1121 2007-03-08
137
  ...작은 보답... 
 할렐/
1031 2007-06-11
136
  ...지원네 연락처...   1
 할렐/
1163 2007-07-29
135
  .....거짓말쟁이는 진심을 보여 주어 감동시켜라..... 
 할렐/
1054 2007-05-30
134
  .....따지지 않는 믿음..... 
 할렐/
1053 2007-05-05
133
  .....물은 파도만 일지 않는다면 조용하다..... 
 할렐/
974 2007-04-24
132
  ..^^두려워하지 않는 삶^^- 
 할렐/
1054 2007-05-07
131
  07.9.23. 주일 예배후 추석명절 윷놀이   1
 윤재3
1264 2007-09-26
130
  10년 이라는 시간..   1
 노윤6
1166 2007-06-23
129
  12주 특별목요모임에 초대합니다. 
 경배2
1576 2007-06-25
128
  2007.9.2 주일에 우리교회 통합 감사예배를 잘 마쳤습니다.   1
 윤재3
1116 2007-09-03
127
  2008년 금요철야기도 마지막 기도회 
 김영2
1113 2008-12-27
126
  2008년 바자회를 마치면서....   1
 김영2
1440 2008-11-01
125
  2008년 여름성경학교 치앙마이를 다녀와서 ---   5
 김영2
1248 2008-08-21
124
  2008년 중고등부 아름다운 예배... 
 김영2
1155 2008-12-30
123
  2009년 각 기관장 선출 
 김영2
1422 2008-12-30

[1][2][3][4][5][6][7][8] 9 [10]..[16]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