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02-12] 믿음의 시범

2007-03-05 11:36:17, Hit : 897

작성자 : 이태,
믿음의 시범

예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여 이르시되 하나님을 믿으라 (막 11:22)

킹 제임스 성경의 난외주를 보면, 오늘의 본문 말씀이 이렇게 되어 있습니다. 하나님의 믿음을 가져라 (Have the faith of God). 헬라어 학자들은 예수님께서 여기에서 말씀하신 것을 문자 그대로 해석하면 하나님의 것과 같은 종류의 믿음을 가져라라고 된다고 합니다. 몇몇 현대적인 번역들 또한 이 구절을 그렇게 번역하고 있습니다.


당신이 만약 헬라어에 관해서는 전혀 모른다고 할지라도, 이렇게 해석하는 것이 옳다는 것은 쉽게 알 수 있을 것입니다. 왜냐하면 예수님께서는 자신이 그러한 종류의 믿음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제자들에게 실제로 보여주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종류의 믿음은 곧 하나님의 믿음과 같은 종류의 믿음이며, 또한 하나님께서 태초에 세상을 창조하실 때 사용하셨던 것과 같은 종류의 믿음입니다.


마가복음 11장 앞부분에서 예수님은 열매 맺지 못하는 무화과나무에게 말씀하셨습니다. 기도하신 것이 아닙니다. 단지 나무에게 말씀하셨을 뿐입니다. 이제부터 영원토록 사람이 네게서 열매를 따 먹지 못하리라(14절).


다음날 아침, 예수님과 제자들이 같은 장소를 지나다 보니, 무화과나무가 그 뿌리부터 마른 것을 보게 되었습니다. 베드로가 생각이 나서 말했습니다. 랍비여, 보소서 저주하신 무화과나무가 말랐나이다(21절).


예수님께서 대답하셨습니다. 하나님의 것과 같은 종류의 믿음을 가져라. 예수님께서는 하나님의 것과 같은 종류의 믿음을 우리들에게 실제로 시범을 보여주신 것입니다. 그리고 그분은 우리에게 그것을 가지라고 말씀하셨습니다.

고백:

나는 나의 주 예수 그리스도께서 하나님의 것과 같은 종류의 믿음을 실제로 보여주신 것을 보았다. 예수님께서는 내가 하나님의 것과 같은 종류의 믿음에 대해 알고 그것을 가질 것을 기대하신다! 그리고 나는 그것을 가지고 있다




151
  [01-29] 저주에서 속량받다 
 몽실 
907 2007-03-01
150
  [01-30] 화목 되다 
 몽실 
800 2007-03-01
149
  [01-31] 함께 앉히사 
 몽실 
893 2007-03-01
148
  [02-01] 같은 영 
 몽실 
833 2007-03-01
147
  [02-02] 그분의 영원한 처소 
 몽실 
928 2007-03-01
146
  [02-03] 교제 
 몽실 
879 2007-03-02
145
  [02-05] 기도 안에서의 교제 
 몽실 
870 2007-03-02
144
  [02-06] 협력 
 이태,
869 2007-03-05
143
  [02-07] 만족 
 이태,
862 2007-03-05
142
  [02-08] 그 이름 
 이태,
823 2007-03-05
141
  [02-09] 영광 받으시는 아버지 
 이태,
857 2007-03-05
  [02-12] 믿음의 시범 
 이태,
897 2007-03-05
139
  [02-13] 믿음의 정의 
 이태,
971 2007-03-05
138
  [02-14] 나누어 주신 믿음 
 이태,
902 2007-03-05
137
  [02-15] 믿음을 통한 구원 
 이태,
889 2007-03-05
136
  [02-16] 사랑으로부터 태어나다 
 이태,
920 2007-03-05
135
  [02-20] 성숙한 열매 
 이태,
969 2007-03-05
134
  [02-21] 사랑의 계명 
 이태,
862 2007-03-05
133
  [02-22] 우리의 사랑으로써 알게 된다 
 이태,
930 2007-03-05
132
  [02-23] 사랑의 분위기 
 이태,
881 2007-03-05

1 [2][3][4][5][6][7][8]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