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언더우드 선교사의 기도문

2012-09-06 12:43:28, Hit : 429

작성자 : 심 재

한국선교초기 언더우드 선교사의 기도문



뵈지 않는 조선의 마음


주여! 지금은 아무 것도 보이지 않습니다.
주님, 메마르고 가난한 땅
나무 한 그루 시원하게 자라 오르지 못하고 있는 땅에
저희들은 옮겨와 앉았습니다.
그 넓고 넓은 태평양을 어떻게 건너 왔는지
그 사실이 기적입니다.


주께서 붙잡아 뚝 떨어뜨려 놓으신 듯한 이 곳,
지금은 아무 것도 보이지 않습니다.
보이는 것은 고집스럽게 얼룩진 어둠뿐입니다.
어둠과 가난과 인습에 묶여 있는 조선사람뿐입니다.


그들은 왜 묶여 있는지도, 고통이라는 것도 모르고 있습니다.
고통을 고통인줄 모르는 자에게 고통을 벗겨 주겠다고 하면
의심부터 하고 화부터 냅니다.  


조선 남자들의 속셈이 보이질 않습니다.
이 나라 조정의 내심도 보이질 않습니다.
가마를 타고 다니는 여자들을 영영 볼 기회가 없으면 어쩌나 합니다.
조선의 마음이 보이질 않습니다.
그리고 저희가 해야 할 일이 보이지 않습니다.


그러나 주님, 순종하겠습니다.
겸손하게 순종할 때 주께서 일을 시작하시고,
그 하시는 일을 우리들의 영적인 눈이 볼 수 있는 날이 있을 줄 믿나이다.
"믿음은 바라는 것들의 실상이요, 보지 못하는 것들의 증거니..."  
라고 하신 말씀을 따라
조선의 믿음의 앞날을 볼 수 있게 될 것을 믿습니다.


지금은 우리가 황무지 위에 맨손으로 서 있는 것 같사오나
지금은 우리가 서양귀신, 양귀자라고 손가락질 받고 있사오나
저희들이 우리 영혼과 하나인 것을 깨닫고, 하늘 나라의 한 백성, 한 자녀임을 알고
눈물로 기뻐할 날이 있음을 믿나이다.


지금은 예배드릴 예배당도 없고 학교도 없고
그저 경계와 의심과 멸시와 천대함이 가득한 곳이지만
이 곳이 머지않아 은총의 땅이 되리라는 것을 믿습니다.
주여! 오직 제 믿음을 붙잡아 주소서!




131
  오늘의 기도 
 심 재
707 2012-10-15
130
  오늘의 기도 
 심 재
606 2012-10-13
129
  오늘 의 기도 
 심 재
615 2012-10-12
128
  오늘 의 기도 
 심 재
582 2012-10-11
127
  오늘의 기도 
 심 재
594 2012-10-10
126
  매일 묵상 기도 
 심 재
586 2012-10-09
125
  기도 / 키에르케고르 
 심 재
640 2012-10-07
124
  기도 / W> E 오카도 
 심 재
713 2012-10-05
123
  지금 어두운 것들은 / 강 은교 
 심 재
671 2012-10-04
122
  새봄이 오면 / 이 해인 
 심 재
640 2012-10-02
121
  기도 / 토마스 아 켐피스 
 심 재
611 2012-10-01
120
  저녁 기도 
 심 재
656 2012-09-28
119
  평화의 기도 / 프란시스 
 심 재
677 2012-09-27
118
  말을 위한 기도 
 심 재
626 2012-09-24
117
  감사 기도/ 추영수 
 심 재
631 2012-09-18
116
  기도 / 구상 
 심 재
591 2012-09-14
115
  작은 기도 / 허 영자 
 심 재
572 2012-09-12
114
  사도 바울의 기도 
 심 재
445 2012-09-08
113
  이런 자녀들이 되게 하소서 
 심 재
431 2012-09-07
  언더우드 선교사의 기도문 
 심 재
429 2012-09-06

[1] 2 [3][4][5][6][7][8]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