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02-07] 만족

2007-03-05 10:06:55, Hit : 862

작성자 : 이태,
만족

"우 리가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하나님을 향하여 이 같은 확신이 있으니 우리가 무슨 일이든지 우리에게서 난 것 같이 생각하여 스스로 만족할 것이 아니니 우리의 만족은 오직 하나님께로부터 나느니라 그가 또한 우리를 새 언약의 일꾼 되기에 만족하게 하셨으니 (고후 3:4-6)

우리는 평범한 사람이 아닙니다.


우리는 전능자께 연결되어 있습니다.


우리는 하나님 자신과 연합되어 있습니다.


우리는 이 땅에서 하나님의 뜻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하나님께서 세상에 부으시는 통로입니다.


그렇다면, 하나님께서 우리의 만족이 되시는 것, 그분의 능력이 우리의 능력이 되는 것은 지극히 당연한 것입니다.


이제 우리는 고린도전서 3:9을 좀 더 잘 이해할 수 있습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동역자들이요... 그것이 바로 아버지와 나누는 교제입니다! 그분은 우리가 새 언약의 일꾼으로서 일할 수 있도록 힘과 지혜, 은혜와 능력 등 초자연적인 도구들을 공급하십니다.

고백:

나의 만족은 나를 새 언약의 일꾼으로 삼으신 하나님께로부터 나온다. 하나님이 나의 만족이다. 그분이 나의 능력이다. 나는 그분의 뜻을 이 땅 위에 수행하는 하나님의 동역자이다.




111
  [02-21] 사랑의 계명 
 이태,
862 2007-03-05
110
  [02-20] 성숙한 열매 
 이태,
969 2007-03-05
109
  [02-16] 사랑으로부터 태어나다 
 이태,
920 2007-03-05
108
  [02-15] 믿음을 통한 구원 
 이태,
889 2007-03-05
107
  [02-14] 나누어 주신 믿음 
 이태,
902 2007-03-05
106
  [02-13] 믿음의 정의 
 이태,
971 2007-03-05
105
  [02-12] 믿음의 시범 
 이태,
898 2007-03-05
104
  [02-09] 영광 받으시는 아버지 
 이태,
857 2007-03-05
103
  [02-08] 그 이름 
 이태,
823 2007-03-05
  [02-07] 만족 
 이태,
862 2007-03-05
101
  [02-06] 협력 
 이태,
869 2007-03-05
100
  [02-05] 기도 안에서의 교제 
 몽실 
870 2007-03-02
99
  [02-03] 교제 
 몽실 
879 2007-03-02
98
  [02-02] 그분의 영원한 처소 
 몽실 
928 2007-03-01
97
  [02-01] 같은 영 
 몽실 
833 2007-03-01
96
  [01-31] 함께 앉히사 
 몽실 
893 2007-03-01
95
  [01-30] 화목 되다 
 몽실 
800 2007-03-01
94
  [01-29] 저주에서 속량받다 
 몽실 
907 2007-03-01
93
  1초를 아끼는 사람 
 김영2
954 2009-01-19
92
  히루의 기도 (바클레이) 
 심 재
467 2012-08-09

[1][2] 3 [4][5][6][7][8]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