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말 한마디의 힘

2008-10-13 09:27:58, Hit : 774

작성자 : 김영2
10/12 주보에 실린  함께 나누는 은혜의 글

말 한마디의 힘

뉴욕의 한 상인이 거리에서
연필을 내놓고 구걸하는 거지에게
동전을 주고 지나갔다

그런데 길을 가다 갑자기
연필을 받지 않은게 생각나
거지에게 가 연필을 받고는 이렇게 말했다.

"저도 당신과 같은 상인이라 한 말씀 드립니다,
어떤 물건이든 팔려면 적당한 가격표를
붙이는 것이 좋지 않을까요?"

몇년이 지난 후 파티 장에서
점잖은 신사 한 명이
상인에게 허리를 굽히며 인사했다.

"선생님은 아마 저를 몰라 보실 테지만
저는 선생님을 절대 잊을 수 없습니다.
선생님은 저에게 자신감을 심어 주신 분입니다."

"저는 줄곧 연필을 두고 남에게
구걸하는 거지였습니다.
적어도 선생님께서 저를  상인이라  불러주셨던
순간까지 말입니다."

-백호 제공-

말 한마디로
연필로 구걸하는 좌절감에 빠진 거지를
당당하게 가슴을 편 연필을 파는 상인이 되게 할 수 있습니다.

--사랑밭 새벽 편지에서--




91
  모든것을 하나님께 맡기고... 
 관리3
893 2011-01-11
90
  낙타와 바늘 귀 
 김영2
1158 2009-03-04
89
  주님께 맡긴 우리의 시간 
 김영2
1201 2009-02-23
88
  행복한 부부가 되기 위해 
 김영2
1101 2009-02-17
87
  기다림, 그 따스한 풍경 
 김영2
860 2009-02-10
86
  실수투성이라도 좋은사람들 
 김영2
834 2009-02-02
85
  헌신과 은밀함 
 김영2
936 2009-01-25
84
  기도가 바로 
 김영2
837 2009-01-19
83
  1초를 아끼는 사람 
 김영2
958 2009-01-19
82
  尙有十二 
 김영2
847 2009-01-06
81
  송년시 
 김영2
832 2008-12-30
80
  성탄시 
 김영2
826 2008-12-22
79
  신의 선택 
 김영2
815 2008-12-22
78
  사랑하면.. 
 김영2
863 2008-11-06
공지
  짧은 묵상글 올리는 공간입니다. 
 관리3
1303 2008-10-26
76
  그대니까요 (10/26) 
 김영2
859 2008-10-26
75
  무위(無爲), 인위(人爲), 신위(神爲) (10/19) 
 김영2
795 2008-10-26
  말 한마디의 힘 
 김영2
774 2008-10-13
73
  비전 우리 
 박기3
764 2008-09-30
72
  아내의 기도로 남편을 돕는다.   2
 김영2
832 2008-09-17

[1][2][3] 4 [5][6][7][8]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