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실수투성이라도 좋은사람들

2009-02-02 00:14:08, Hit : 834

작성자 : 김영2
함께 나누는 은혜의 글


실수투성이라도 좋은사람들

노부부를 모델로 한 이 광고가 종종 생각난다.

냉장고를 열어본 남편이 놀란다.
반찬 그릇들 사이에 아내의 휴대폰이 놓여있기 때문이다.

당신 휴대폰 아디 두었어요?
테이블 위에요. 왜요?

남편은 그 휴대폰을 슬그머니 테이블에 올려놓는다.


우리는 실수투성이의 사람들이다.
태어난 이후의 모든 순간이 처음이기 때문이다.
같은 단어를 쓰고 있는 행위와 개념과 지식 때문에
이미 해본 것이라는 착각을 하고 있을 뿐이다.

매일 매일이 새롭고 매일 매일이 실수투성일 수밖에 없다.
그러니 실수와 부족함이 없는 완벽한 삶을 꿈꾸기보다
그대로를 이해하고 서로 채워주는 사람들과
함께하는 것이 가장 이상적인 삶이라는 생각이다.

----넷 향기에서 발췌---




71
  만화 큐티-격려 
 이정1
851 2007-04-04
70
  尙有十二 
 김영2
848 2009-01-06
69
  만화 큐티-Love in Action 
 이정1
847 2007-03-09
68
  [02-01] 같은 영 
 몽실 
841 2007-03-01
67
  기도가 바로 
 김영2
837 2009-01-19
  실수투성이라도 좋은사람들 
 김영2
834 2009-02-02
65
  송년시 
 김영2
832 2008-12-30
64
  아내의 기도로 남편을 돕는다.   2
 김영2
832 2008-09-17
63
  [02-08] 그 이름 
 이태,
830 2007-03-05
62
  성탄시 
 김영2
826 2008-12-22
61
  신의 선택 
 김영2
815 2008-12-22
60
  자신에게 이르는 말   1
 김영2
807 2008-09-10
59
  [01-30] 화목 되다 
 몽실 
805 2007-03-01
58
  무위(無爲), 인위(人爲), 신위(神爲) (10/19) 
 김영2
795 2008-10-26
57
  스크랩 마지막때 가장 중요한것은 깨어 기도하는 것입니다. 
 김영2
793 2008-09-09
56
  말 한마디의 힘 
 김영2
775 2008-10-13
55
  비전 우리 
 박기3
764 2008-09-30
54
  알리는 말씀 
 심 재
744 2014-02-10
53
  기도 / W> E 오카도 
 심 재
720 2012-10-05
52
  오늘의 기도 
 심 재
716 2012-10-15

[1][2][3][4] 5 [6][7][8]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