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주님께 맡긴 우리의 시간

2009-02-23 00:02:14, Hit : 1215

작성자 : 김영2
주님께 맡긴 우리의 시간

사람들이 가장 궁금해 하는것 중의 하나가
자신의 '미래의 시간'이다.
그래서 사람들은 신을 찾고,
용하다는 철학관이나 점쟁이를 찾고,
자신의 운을 시험해 보기도 한다.

그러나 예수님은 마태복음 6:34절에서
"그러므로 내일 일을 위하여 염려하지 말라,
  내일일은 내일이 염려할 것이요 한날의 괴로움은 그 날로 족하니라"
고 말씀하셨다.

'내일'이라는 시간이 사람에게 속한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 속한 것임을 가르치시는 것이다.
그러ㅏ므로 우리들은 하나님을 의지하면서
나에게 주어진 '오늘'이라는 시간을 성실하게 살때
승리의 삶을 살 수 있다.




71
  저녁 기도 
 심 재
670 2012-09-28
70
  조지 매드슨의 기도 
 심 재
508 2012-08-10
  주님께 맡긴 우리의 시간 
 김영2
1215 2009-02-23
68
  지금 어두운 것들은 / 강 은교 
 심 재
686 2012-10-04
공지
  짧은 묵상글 올리는 공간입니다. 
 관리3
1329 2008-10-26
66
  토머스 머튼 의 기도 
 심 재
474 2012-08-14
65
  평화의 기도 / 프란시스 
 심 재
694 2012-09-27
64
  행복한 부부가 되기 위해 
 김영2
1117 2009-02-17
63
  헌신과 은밀함 
 김영2
943 2009-01-25
62
  형제의 참사랑을 위한 기도 
 심 재
459 2012-09-05
61
  훌륭한 부모가되기 위한 기도 
 심 재
513 2012-08-30
60
  히루의 기도 (바클레이) 
 심 재
477 2012-08-09
59
  1초를 아끼는 사람 
 김영2
967 2009-01-19
58
  [01-29] 저주에서 속량받다 
 몽실 
913 2007-03-01
57
  [01-30] 화목 되다 
 몽실 
812 2007-03-01
56
  [01-31] 함께 앉히사 
 몽실 
907 2007-03-01
55
  [02-01] 같은 영 
 몽실 
850 2007-03-01
54
  [02-02] 그분의 영원한 처소 
 몽실 
940 2007-03-01
53
  [02-03] 교제 
 몽실 
889 2007-03-02
52
  [02-05] 기도 안에서의 교제 
 몽실 
881 2007-03-02

[1][2][3][4] 5 [6][7][8]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