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kumvit Soi 15
교회소식/알림터
새가족환영
매일묵상(QT)
기도게시판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칭찬합시다



 [02-09] 영광 받으시는 아버지

2007-03-05 10:12:37, Hit : 863

작성자 : 이태,
영광 받으시는 아버지

"너희가 내 이름으로 무엇을 구하든지 내가 행하리니 이는 아버지로 하여금 아들로 말미암아 영광을 받으시게 하려 함이라 (요 14:13)

이 얼마나 엄청난 약속입니까!


우리가 하나님의 가족으로 태어날 때, 새로운 탄생으로 인하여 예수의 이름을 사용할 권세와 특권이 우리에게 주어집니다. 그 이름에 부여된 모든 권세가 우리에게 주어진 것은 아들로 말미암아 아버지께서 영광을 받으시게 하려는 것입니다.


그 아들은 이 땅에서 버림받았습니다. 그는 세상 앞에서 벌거벗은 채로 십자가에 못 박혀 매달렸습니다. 그러나 십자가의 수치가 선포되는 곳마다 인류에게는 축복을, 하나님께는 영광을 돌리며 예수 이름의 힘과 능력과 명예도 늘 따라갔습니다.


예수의 이름은 이 땅에서 예수님의 지위를 차지하는 것입니다. 예수님께서 이 땅 위에 계실 때 행하신 모든 것들은 이제는 믿는 자 누구나 동일하게 행할 수 있습니다. 예수님께서 그 이름 안에 계십니다. 예수님이 바로 그 이름입니다. 예수님의 모든 것, 예수님이 하신 모든 일, 예수님의 존재 그 자체, 예수님의 앞으로의 모습, 이 모두가 지금 그 이름 안에 있습니다!


우리가 예수의 이름을 사용할 때, 우리는 갈보리에서 그분께서 온전히 다 이루신 그 모습을 불러 오는 것입니다. 우리가 그 이름을 사용함으로써 살아계신 그리스도, 치유하시는 그리스도께서 나타나시는 것이며, 그것이 하나님 아버지께서 영광을 받으시게 하는 것입니다!

고백:

나는 말씀에서 지시하는 대로 예수의 이름을 사용하여 하나님 아버지께서 영광을 받으시게 하겠다.




  [02-09] 영광 받으시는 아버지 
 이태,
863 2007-03-05
10
  [02-08] 그 이름 
 이태,
831 2007-03-05
9
  [02-07] 만족 
 이태,
871 2007-03-05
8
  [02-06] 협력 
 이태,
874 2007-03-05
7
  [02-05] 기도 안에서의 교제 
 몽실 
877 2007-03-02
6
  [02-03] 교제 
 몽실 
885 2007-03-02
5
  [02-02] 그분의 영원한 처소 
 몽실 
936 2007-03-01
4
  [02-01] 같은 영 
 몽실 
843 2007-03-01
3
  [01-31] 함께 앉히사 
 몽실 
900 2007-03-01
2
  [01-30] 화목 되다 
 몽실 
806 2007-03-01
1
  [01-29] 저주에서 속량받다 
 몽실 
911 2007-03-01

[1][2][3][4][5][6][7] 8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